초간단 엑셀을 이용한 인맥관리

엑셀을 이용해서
초간단한 인맥관리 툴을 만들어봤습니다

이름넣고
중요도 표시하고
마지막으로 연락한날을 입력하면
연락할 날을 알려주는 형태입니다. 간단하죠? ㅋ

gk070000000002.xlsx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기에도 너무 심플한 인맥관리 엑셀쉬트
우선 Manage Ur People 과 Priority Setup 두개의 시트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위에 보고 계신 화면이 Manage Ur People 인데 (아 거창해라)
이름, 우선순위, 마지막 연락한날, 알림  딱 네개의 메뉴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조그마한 화살표를 누르면 정렬이 가능합니다. 중요!)

우선 Priority Setup으로 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심플합니다.
우선순위 1~9까지 본인이 생각하는 날짜를 기입합니다.
1순위 애들은 최소한 3일에 한번은 연락해야겠다 라고 생각하시면
위 그림 처럼 priority 1 옆에 max.date에 3을 넣으시면 됩니다.
한 번 해놓으면 이제 다시는 Priority Setup 시트에 갈일이 없습니다.

자 우선순위 세팅이 끝났으면
이제 다시 Manage Ur People 시트로 와서
본인 인맥의 이름 넣고
우선순위 표시하고
마지막 연락한 날짜를 넣습니다.
이제 자신이 지정해놓은 날짜를 넘기면 Call Now! 라는 경고 문구가 나오게 됩니다.

주의사항
날짜는 반드시 yyyy-mm-dd <- 이런 형태로 기입해주셔야해요
예) 2008-01-29

간단한 거지만
매일매일 활용하면 반드시 좋은 성과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__^

PS. 실력자 여러분들 더 좋은거 만들어주세요 ㅠ,.ㅠ 제가 프로그래밍을 할줄 몰라서 ^^a

새로 사용하기 시작한 서비스들

갑작스레 여러가지 서비스를 동시에 새로 쓰기 시작하였다. 과연 얼마나 지속적으로 쓰게 될지는 모르겠지만 일단 소개

1. 웹 프랭클린플래너 (http://www.plandays.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프랭클린 플래너를 웹으로 재현한 서비스죠. 예전에도 쓰려고 했었는데 그 당시에는 노트북이 후져서 돌아가지가 않았던 .. 그래서 저를 슬프게 했던 서비스 입니다. 지금은 노트북이 그때 보다 쵸큼! 좋아져서 무리 없이 돌아가네요 ^^ 그리고 사이트 자체적으로도 서버 증설을 해서인지 예전에 느끼던 속도 불만은 없어졌습니다.
그 동안 쓰던 아웃룩에서 일단 완전히 갈아탈 생각.

2. 토씨 (http://www.tossi.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미투데이랑 플톡도 모두 조금 사용하다가 사용을 중단했는데, 이건 과연 꾸준히 쓰게될지 모르겠습니다. ^^; 어쨋든 고고싱

3. 모네타 미니가게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달에 지출 꽤나 많았더라구요. 흠…지출관리를 좀 해야되지 않을까 싶던 차에 우연히 네이트온에서 발견한 서비스. 그러고보면 네이트온에 이런저런 잡다한 서비스가 굉장히 많더군요! 잘 쓰여지지 않는 서비스들 ㅠ,.ㅠ 안타까워라 ㅠ,.ㅠ

4. 네이트 통(http://tong.nate.com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글의 노트북을 써봤는데, 양이 많으면 저장할 수 없는 말도안되는 치명적인 약점을 가지고 있어서 사용을 중지했었죠. 네이트 통도 노트북과 비슷하게 서핑중에 자료를 담는 기능을 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교수님께서 먼저 사용하시기 시작하셨는데 네이트온과 연계되는 것이 가장 인상적이었고 사용해봐야겠다고 생각하게된 결정적인 계기가 됐습니다.

암튼..어쨋든..그냥 ..이렇게 최근에 사용을 시작한 서비스들을 정리를 하다보니까 SK 진영의 핵심 경쟁력은 역시 네이트온이 아닌가 싶습니다. 어째어째 하다보니 SK 진영의 서비스들에 다수 노출되고 특히 네이트온에 의해 lock-in 되어 가는 느낌이에요. 아래 그림을 보시면 살짝 이해가 되실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왼쪽이 네이트온 미니가게부, 오른쪽의 주황색 괴물이 토씨 입니다. 저 맨 끝에 통도 보이네요. 네이트온을 중심으로 사용하는 서비스들이 정렬되가는 느낌이고 블로그마저 이글루스를 썼다면 더욱 강하게 Lock-in 되었겠죠 흠~ 뭐 나쁘단 얘긴 아닙니다. ^^

이상 새로 사용하기 시작한 서비스들을 정리해봤습니다…..

PS..요즘은 뭘 쓰다보면 한참 쓰고 나서 내가 이걸 왜썼지? 하는 생각이 듭니다 ㅠ,.ㅠ 이걸 올려말어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