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와 열매

사람은 뿌린 씨앗이 아니라 맺은 열매로 평가해야 제대로 평가할 수 있다. ‘이러이러한 일들을 벌렸다’는 것이 아닌 ‘이러이러한 성과를 거두었다’가 중요하다. 씨와 열매의 관점은 자기 자신을 판단할 때 특히 더 유용하다. – 최현철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