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 지식 비서 서비스가 있으면 좋겠다

며칠전에 Our Growing Obsession With Screens Is Killing Our Brains – Paperbacks are better 라는 흥미로운 글을 읽었다. 두 세가지 연구 결과를 소개하며 종이가 디지털 매체보다 더 낫다라고 이야기 하고 있다.

하지만 결론을 내리기에는 실험의 규모가 너무 작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저 글에 소개된 연구들 이외에 유사한 실험들이 있었는지도 궁금하고, 또 앞으로 후속 연구나 관련 연구가 있을 경우 그 결과를 알고 싶기도 하다.

하지만 이를 조사하기엔 나름 많은 에너지와 전문성이 필요한데, 그 정도의 에너지를 들여서 알아보고 싶진 않다. 저것 이외에도 나의 흥미를 자극하는 다른 많은 것들이 있고, 나의 전문성과 관련된 영역에 에너지를 쓰기도 벅찬 느낌이다.

그래서 개인 지식 비서 서비스가 있다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를테면 “종이와 디지털매체의 효과성에 대한 연구결과가 있다면 알려줘. 지금까지 발표된 것들 외에도 앞으로 나오는 연구결과도 모니터링 부탁해” 라는 식으로 요청해서 정보를 받아볼 수 있는 것이다.

소프트웨어로 할 수 있다면 더욱 좋겠지만, 현재의 기술 수준에서는 소프트웨어로는 한계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HER의 사만다 수준이 아니고서는 끽해야 키워드에 해당하는 검색 결과를 RSS 로 받아보는 수준일테니, 소프트웨어 보다는 진짜 사람이 하는 서비스를 상상해본다.

서비스의 질만 훌륭하다면 나는 월 100만원 정도는 지불할 의사가 있다. ㅎㅎ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