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윗과 골리앗 유사사재기 논란이 아쉽다

선대인님의 트윗을 통해 다윗과 골리앗이 현재 온라인 서적 판매 1위를 하고 있다는 걸 알게되었다. 그런데 그 트윗 조금 아래에 다윗과 골리앗을 실용서로 등록해 변칙적인 할인 판매를 하는 중이기 때문에 베스트 셀러 목록에서 제외해야 한다는 이야기도 있었다. <다윗과 골리앗>에 대한 반응은 정말 무섭네요. 어제 일일판매량이 교보문고, 알라딘 종합 1위, 예스24 2위. 글래드웰의 통찰과 필력을 독자들이 바로 […]

계속 읽기

크로스핏 6개월차 체성분분석

크로스핏을 시작한지 6개월이 되었다. 그간 몸의 변화가 궁금해서 체성분분석을 받아봤다. 몸무게는 변함이 없었고, 과체중에 경도비만인 것도 변함이 없었다. 후기들을 보면 6개월 정도만에 엄청난 몸매를 갖게 되는 분들도 있더라만, 식욕이 동할 때 참지않고 처묵처묵하니 살이 빠질 리가 없지 ㅎㅎ 몸무게 얘기 나오면 항상 하는 얘기지만 살 빼려고 운동하는게 아니기 때문에 먹고 싶은 걸 마음껏 먹어도 체중이 […]

계속 읽기

동남아에 두 달 쯤 다녀올까

며칠전부터 동남아로 떠나 한 두 달 쯤 머무르다 오고 싶다는 생각에 꽂혀있다. 최근에 김어준의 건투를 빈다를 재미있게 읽었는데, 자신은 해외 여행을 통해 얻은 것이 많다며 해외 여행을 적극 권했다. 그리고 영화 잉여들의 히치하이킹도 재밋었다. 이 영화는 영상을 제작해주는 대가로 숙식을 해결하고 돈도 벌면서 유럽 전역을 1년간 여행하고, 그 과정을 다큐형식의 영화로 찍어 개봉한 것이다. 이 영화를 보면 […]

계속 읽기

리트모터스의 1인 자동차 C-1

하버드가 주목한 韓청년…1인용 전기차로 세계 흔든다 대니얼 킴이라는 사람이 C-1이라는 1인용 전기자동차를 만들어 상용화를 목전에 둔 이야기가 알려졌다.  기사에 따르면 그는 크기가 작고 안전하며 전기효율이 좋다고 한다. 현재 홈페이지에서 예약 받고 있는데 가격은 24,000달러. 작은 차가 적절한 안전장치를 하면 더 안전할 것 같기도 하다. 1인용 경주용 자동차들은 엄청난 속도에서 사고가 나도 운전자가 별로 다치지 않는다. 실제로 […]

계속 읽기

라라벨에서 Redirect::to() 사용시 '서버에서 중복헤더를 수신했습니다' 오류가 나올 때

라라벨(Laravel)을 처음 써보려니 redirect 하나 하는데 한 시간이나 걸리는군요 -_-;; Duplicate Headers? 를 참고해서 해결했습니다. 결과만 얘기하자면 Redirect::to($url) 을 했는데 ‘서버에서 중복헤더를 수신했습니다.’ 라는 메시지가 나올 경우, Redirect::to(htmlspecialchars_decode($url)) 를 사용하면 됩니다.  

계속 읽기

도메인은 crossfitdiary.co.kr 로 결정

크로스핏터들을 위한 기록 관리 서비스의 웹사이트 도메인을 잠정적으로 crossfitdiary.co.kr로 결정했습니다. .com이 있었으면 더 좋았을텐데, 당연히도 누군가 미리 선점을 했네요. crossfitlog 로 할까도 생각해봤지만 아무래도 log란 단어가 좀 딱딱한 느낌이라서, 더 말랑말랑한 느낌인 diary로 했습니다. 우리 선생님이 미디어스에 투고하시는 연재물의 제목도 크로스핏 다이어리이기도 하고요. ㅎㅎ

계속 읽기

12월, 스치다

Musical December 2013 With Kim Jun Su 앨범에 수록된 두 곡의 노래, 스치다와 12월가 참 좋다. 스치다 린의 목소리와 노래는 정말 최고다. 린이 뮤지컬을 한다면 꼭 보러갈 생각이다.   131031 김준수 12월 (김광석 미공개곡) in 디셈버 쇼케이스

계속 읽기

헌책트럭 뽐뿌!

이야 오랜만에 헌책방을 다녀왔더니, 옛날에 구상했던 헌책 트럭을 하고 싶은 욕구가 마구마구 솟구친다! 음… 취미생활로 나쁘지 않을것 같아. 조금만 더 생각해봐야지. 이미지출처 : http://blog.joins.com/media/folderlistslide.asp?uid=ksuntae&folder=9&list_id=10135101

계속 읽기

알라딘 중고서점에서 데려온 녀석들

처음가본 알라딘 헌책서점에서 이것 저것 둘러보다가 정신차리고 보니 이 세 권을 결제해서 들고 있더군요. ‘중고책은 싸다’, ‘지금 아니면 사지 못할지도 몰라’라는 생각 때문에 더 쉽게 사게 되는 것 같아요. 그러고보니 참 오랜만에 경영 서적을 보는 것 같군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