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려 하루 동안 발생한 사건들

1년은 커녕 세달도 못쓰고 동시에 절단나시다니..
던지거나 패는등 과격하게 다루지 않았음…쓰고 벗는 과정에서 자연사..

시사점 : 주인을 잘못만나면 단명한다

“무려 하루 동안 발생한 사건들”에 대한 8개의 댓글

  1. 두번째 자연사는 저도 비슷한 경험이… 옷같은데 걸린 상태에서 모르게 차에서 내리거나 하다가 투두둑…

    켁…

    속상하시겠어요 ㅠ.ㅠ

    그래도 한국은 금요일이니… 릴렉스 릴렉스~ 하세요^^

  2. 그러고 보니 저런 비슷한 일 중 하나가 귀걸이.
    귀걸이들이 옷을 벗을 때 걸려서 귀걸이가 어디론가 사라진다던가 (이러면 귀걸이 찾느라 짜증)
    귀걸이가 귀를 찢어버리곤 사라질 때도 있다는… (이때는 고통의 분노가 엄습해오는데 비싼 귀걸이까지
    못 찾으면 그날 누군가를 찌르고 싶어지는 묻지마 살인 충동의 감정이 생긴달까..) 미쳤어~ 정말 미쳤어~♬

    사실 나 졸린 상태에서 글 보고 댓글 달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