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로 일어날지도 몰라 기적

동네 영화관에서는 상영을 안해줘서 오랜만에 이대 아트하우스 모모에가서 보고 왔습니다. 
너무 귀여운 아이들의 모습과 어른들의 허를 찌르는 아이들의 대사에 낄낄거리면서 봤네요.

영화는 재미있게 봤지만 사실 마음이 편치만은 않았습니다. 그 이유는 영화를 보는 중에 떠오른 ‘만약 기적이 일어난다면 어떤 소원을 빌까?’ 라는 질문에 쉽게 답이 안떠올랐기 때문입니다. 열심히 무언가 추구하며 살았다고 생각해왔는데, 충분히 간절하진 않았던걸까요? 단 하나의 기적이 이뤄질 수 있다면 어떤 소원을 빌것인지 사실 아직도 답을 찾아내지 못했습니다. 좀 더 명확한 삶의 목적을 고민하며 살아야겠습니다.

Leave a ReplyCancel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