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만개가 만개했다

대학 시절 과내 동아리방에 날적이라고 하는 낙서장이 있었는데
제가 1학년때 제 1년 선배님이 “벚꽃 만개가 만개했다”라는 인상적인 시구절을 날적이에 남겼던 그 시기가 되었습니다.

다들 사진기를 들고 삼삼오오 모여다니느라 바쁘기에 저도 그리 좋지 않은 폰카로 몇장 찍어봤습니다.




봄이로군요


매년 느끼는 거지만 솜사탕은 좀 심하지 않나 싶어요 ㅎㅎ

“벚꽃 만개가 만개했다”에 대한 4개의 댓글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